하임클리닉 “여러분의 평생주치의 연세하임입니다.”
질염

질염은 가장 흔한 산부인과 질환으로, 어떤 원인에 의하여 정상 질 내의 pH균형이 깨져 염증이 발생하는 것을 질염이라고 합니다.

질염에 걸린 경우 여러가지 증상이 나타날 수 있지만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은 냉, 대하증 입니다. 팬티가 젖을 정도로 질 분비물이 많은 경우 색깔이 진하거나 고름처럼 흐르는 경우, 생선 비린내 같은 악취가 나는 경우는 냉, 대하증으로 봐야합니다. 모든 여성들은 일생동안 거의 한 번 이상 냉, 대하증을 겪는다고 합니다. 그러나 냉, 대하증을 방치해두면 여러 가지 부작용을 초래하므로 반드시 산부인과를 방문해야 합니다.

기생충의 일종으로서 성관계릍 통해 전파되는 성병으로 전파력이 강력합니다. 감염된 파트너와 한 번만 관계를 해도 70% 이상이 감염되며 증상은 남성에게 나타나지 않고 주로 여성에게만 나타나는데, 치료는 양쪽 다 받아야 하며 특히 물 처럼 흐르는 다량의 냉으로 팬티가 젖거나 악취가 나고 질 입구가 따끔거리거나 가려울때에는 트리코모나스 질염을 의심해야 합니다.

가장 흔한 형태의 질염으로 증상은 흰 색의 걸쭉한 냉과 심한 가려움증을 들 수 있으며, 냉의 형태가 비지 또는 두부를 으깬 것, 혹은 치즈같다는 표현을 쓰기도 하는데 가려움으로 인하여 자기도 모르게 손이 가는 경우도 많습니다. 곰팡이의 일종으로서 장기간 항생제를 사용하거나 임산부나 당뇨병 환자에게 잘 생기는 병입니다.

염증성의 상피세포가 심하게 떨어져 나오면서 고름같은 냉이 많이 생기며 질과 외음부의 화끈거림, 관계 시 느끼는 통증, 냉의 양이 많아짐 등의 증상이 있고 염증성 질환의 원인은 분명치 않습니다.

폐경 이후의 여성에게 나타나는 데 이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결핍으로 인하여 질벽이 얇아지며서 다량의 냉과 성교통을 유발하며 질 상피세포의 위축으로 인해 건조감이 생기고 성관계 후에는 소량의 출혈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외음부는 청결하고 가능한 한 건조하게 합니다.
잦은 질 세척은 오히려 질염을 조장할 수 있으므로 피합니다.
대변 후 휴지 사용 시 앞에서 뒤쪽으로 닦습니다.
거품 목욕제, 자극성 있는 비누, 향기나는 화장지 등을 피합니다.
피임용 기구나 삽입물은 깨끗한 것을 사용합니다.
꽉 죄는 의상은 가급적 피하고 면으로 된 속옷을 입습니다.
  • 세브란스
  • 강남세브란스
  • 순천향대학교병원
  • 단국대학교병원
  • 제일병원
  • 충남대병원
  • 분당차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