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임클리닉 “여러분의 평생주치의 연세하임입니다.”
방광염

방광염은 흔한 질환으로 발생대상은 남녀를 불문하고 모든 연령대가 포함됩니다. 남성보다는 여성환자의 빈도가 더 높은데, 여성이 남성과 비교하여 방광염에 더 쉽게 노출되는 이유는 신체적 차이 때문입니다. 여성은 요도의 길이가 남성보다 짧고 요도구가 항문 가까이 있어 균의 침입에 취약합니다.

흔히 '오줌소태'라고 불리는 방광염이란 방광의 벽을 따라 발생하는 염증을 의미합니다. 요도 및 방광은 평상시 무균상태를 유지하는 데 이 부위가 박테리아에 감염되어 염증을 일으키면서 자극을 받으면 배설을 할 때 통증을 느끼게 됩니다. 비뇨기계통에 구조적, 기능적 이상 없이 나타나는 단순 급성 방광염은 병원성 대장균이 주 원인입니다. 협막간균(클레브시엘라), 프로테우스 속의 장내 세균 등에 의해서도 감염이 될 수 있습니다.

방광염의 증상은 다양합니다. 가장 일반적인 것은 소변을 보게될 때 화상을 입은 것처럼 쓰린 통증을 겪는 것입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평소와 달리 소변에서 냄새가 많이 나는 수도 있으며 아랫배나 치골상부, 허리에 통증이 동반되는 것도 방광염의 한 증상입니다. 또한 소변색깔이 진하고 탁해지며 때때로 피가 섞여 나오기도 합니다.
방광염은 소변검사로 쉽게 알 수 있습니다. 먼저 소변배양 검사를 한 뒤 어떤 균에 의해 감염되었는지 판단합니다. 단순 방광염이라면 충분한 수분섭취만으로도 빠른 시일 내 상태가 좋아질 수 있습니다. 이 경우 항생제를 3일 정도 투여하면 치료효과가 아주 높습니다. 치료를 해도 결과가 좋아지지 않거나 재발이 계속 된다면 성병검사나 요로계 초음파, 방사선 촬영, 방광내시경 등을 시행합니다.

규칙적인 배뇨습관을 길러 소변을 참지 않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자전거나 운전, 승마 등 방광을 자극하는 활동 뒤에는 소변을 자주 보고 다량의 물을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특히 수분섭취는 방광염 뿐 아니라 신진대사를 위해 꼭 필요합니다.
팬티스타킹이나 꽉 끼는 바지의 장시간 착용은 여성들에게 좋지 않으며 가급적 면으로 된 속옷을 입고, 배변 뒤에는 휴지를 앞에서 뒤 방향으로 사용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성관계 전에 성기 주위를 씻고 성교 후에 소변을 보는 것이 좋습니다.
  • 세브란스
  • 강남세브란스
  • 순천향대학교병원
  • 단국대학교병원
  • 제일병원
  • 충남대병원
  • 분당차병원